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데이터관리계획(DMP), 출연(연) 연구데이터 생태계 구축의 출발

이해준 2019-05-23 View. 3,494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이하 KISTI, 원장 최희윤)22일 대전 KISTI 강당에서 제1회 과학기술정보포럼을 개최하였다.

최근, 정부에서는 연구데이터 중요성을 인식하여 연구데이터의 정의, 데이터관리계획(Data Management Plan, 이하 DMP) 제출의무 사항 등 새롭게 법제도를 개정 및 공고(‘19.3.19)하였다.

 

이번 포럼은 연구데이터, 국가 R&D 융합과 혁신의 근간이라는 주제로 새롭게 연구데이터에 대한 법제도 개정에 따른 대응 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하였다.


   KISTI 연구데이터센터 이상환 센터장이 발표자로 나서 국가과학기술연구회를 중심으로 출연() 대응방안을 제시하였으며, 출연()이 국가 정책에 대해 선제적인 대응과 연구데이터 생태계를 만드는 근간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김복철 원장은 기관 주요사업에 DMP를 적용하여 기관 차원의 관리체제를 구축하였으며, 국가 예산을 통해 생산된 연구데이터는 국가의 자산이자 국민의 것이라는 인식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하였다. 

또한,  “R&D 패러다임 변화하는 과정에서 이제는 출연연 내부가 변해야 하며, 연구자 스스로도 인식의 변화를 통해 출연연이 더 사회적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언급하였다.

 

  성균관대 심원식 교수도 연구데이터에 대한 법제와 정책 추진은 시의 적절하며, 국가 연구개발을 수행하는 수행 주체간의 수집, 데이터 품질 등 다양한 이견과 요구를 어떻게 수용하고 발전시키는 것이 결국 DMP 제도를 정착할 수 있는 지름길이다라고 하였다.

 

  최규술 한경아카데미 부원장은 데이터 사이언티스를 육성하기 위해서는 양질의 데이터가 필요하며, 경제논리를 데이터 수집에 적용하면 양질의 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기 때문에 연구자가 스스로 고품질의 연구데이터를 생산할 수 있는 인센티브 방안이나 평가 방안도 마련이 되어야 한다고 하였다.

 

  KISTI 김재수 국가과학기술데이터본부장은 데이터 품질이나 신뢰 문제는 매우 중요하나, 데이터의 형식적인 요건에 대한 검증은 가능하지만 데이터 값 자체를 검증하기는 어렵기 때문에 연구데이터 출판을 통해 해당 분야의 커뮤니티에서 피어 리뷰를 받으면 품질을 보장 받을 수 있다고 하였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전정철 미래전략부장은 연구 현장에서 데이터 공유의 인식을 받아들이는 데 시간이 필요하며 , 연구자의 인식의 변화와 문화로써의 정착될 수 있도록 연구데이터의 가치를 인정하고 그것을 생산한 연구자의 권리와 평가 필요성을 말했다.

 

  과기정통부 이석래 연구개발정책과장은 국가가 연구자 중심의 R&D를 추진하기 위해 연구 자율성을 많이 제공하는 만큼 연구자 스스로가 사회적 책임이 크다고 보며, 우리나라 과학기술 패러다임의 전환되는 중요한 시점에서 연구데이터 관리와 활용이 매우 중요하며 연구데이터에 대한 품질은 공개가 기본적인 원칙을 해야 한다고 언급하였다.

     

  KISTI 최희윤 원장은 새로이 시작하는 과학기술정보포럼의 첫 번째 주제로 선정된 연구데이터와 DMP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KISTI가 연구데이터 공유·활용을 위한 정책, 인프라 등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앞으로 시의적절한 주제와 현안 해결을 위한 다양한 논의를 중심으로 과학기술정보포럼을 계속 하겠다고 언급하였다.

 

 

 

 


OPEN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담당자손영주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