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KISTI, 제5회 과학기술정보 포럼 개최

손영주 2020-11-04 View. 1,082

KISTI, 제5회 과학기술정보 포럼 개최

- 슈퍼컴퓨팅을 이용, 코로나 등 감염병에 대한 신속한 대응역량 강화 방안 모색 -


코로나19 팬데믹 대응을 위한 슈퍼컴퓨팅’이라는 주제로 열린 과학기술정보 포럼을 진행중인 KISTI, 원장 최희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이하 KISTI, 원장 최희윤)은 4일 온라인으로 『제5회 과학기술정보 포럼』을 개최했다. ‘코로나19 팬데믹 대응을 위한 슈퍼컴퓨팅’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포럼은 화상회의 애플리케이션 웨비나(https://webniar.kafe.or.kr)로 진행됐으며 KISTI 공식 유튜브 채널인 ‘KISTI TV(https://youtu.be/4s4Thi9sTeM)’를 통해 실시간으로 스트리밍 되었다.


KISTI 국가슈퍼컴퓨팅본부 황순욱 본부장이 발제자로 나서 코로나 바이러스의 구조와 감염 기작 연구, 감염병 확산 모델 연구, 치료제와 백신 개발 등에 슈퍼컴퓨터가 어떻게 활용될 수 있는지를 소개했다. 또한 미 백악관 주도로 결성된 ‘COVID-19 HPC Consortium’과 범 유럽차원의 슈퍼컴퓨터 공동활용체제인 PRACE(Partnership for Advanced Computing in Europe)의 코로나19 대응 현황을 살펴보고, 코로나19 관련 연구에 슈퍼컴퓨터를 제대로 활용하기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과 연구 협업체제 구축을 제시했다.


과학기술정보 포럼 토론사진


발제에 이어 패널 토론에서는 고려대학교 행정학과 안문석 명예교수를 좌장으로 △박진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기초원천정책국 원천기술과장 △김선원 한국연구재단 국책연구본부 차세대바이오단장 △석차옥 서울대학교 화학부 교수 △오경석 SK바이오팜 디지털헬스케어TF 수석연구원 △채종학 한국화학연구원 정보융합신약연구센터 수석연구원 △한동수 KAIST 전산학부 교수 △황순욱 KISTI 국가슈퍼컴퓨팅본부장 등 각계 전문가가 패널로 참석하여 코로나19 대응의 신속성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슈퍼컴퓨팅 활용과 활성화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미국 남가주 대학(USC)의 이하윤 교수와 리하이 대학(Lehigh University)의 임원필 교수도 랜선을 통해 토의에 참석했다.


KISTI 최희윤 원장은 초대사에서 “코로나 전에도 사스, 메르스. 신종 플루 등 다양한 종류의 바이러스가 인류를 공격해 왔고, 앞으로도 새로운 바이러스는 계속 출현할 것”이라며 “바이러스 감염 기작과 확산 연구, 치료제와 백신 개발 등을 신속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슈퍼컴퓨터의 활용을 더욱 확대할 필요가 있다”고 하였다. 이를 위해 “KISTI는 산학연 협력 체계를 공고히 구축하여 슈퍼컴퓨터를 기반으로 전염병 신속 대응을 위한 계산과학, 인공지능 연구 등의 학제 간 융합 연구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다”고 하였다.


OPEN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담당자손영주
  • 연락처042-869-0997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