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KISTI, 차세대 논문 투고 시스템(ACOMS+)데이터 이관 완료 및 신규 서비스 시작

박성욱 2023-11-10 View. 25,501

KISTI, 차세대 논문 투고 시스템(ACOMS+)데이터 이관 완료 및 신규 서비스 시작

- 오픈사이언스 및 오픈액세스 환경을 고려한 차세대 논문 투고심사시스템 제공 -


□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원장 김재수, 이하 KISTI)은 지난 3월 신규 학회 대상으로 서비스를 개시한 차세대 논문 투고심사시스템 (ACOMS+)이 기존 ACOMS 활용 학회에 대해서도 ACOMS+ 시스템으로 이전을 마무리하고 신규 서비스 제공을 시작하였다고 밝혔다.

  * KISTI 차세대 논문투고심사시스템 ACOMS+(https://acoms.accesson.kr)은 오픈 사이언스 환경을 고려한 개방형 동료심사 체제 도입과 리포지터리 연계 및 데이터 공유 체제 등을 적용하였고 기존 ACOMS 대비 논문 투고 및 심사 프로세스와 학술지 관리를 획기적으로 개선한 웹기반 전문 Peer Review 시스템이다. 


  ○ ACOMS는 1996년 과기부“국가 과학기술정보 유통체제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정보과학회 포함 4개 학회 대상 요구 분석를 통해 1999년 학회 시범사업으로 데스크탑 기반의 국문 전용 ACOMS (Article COntribution Management, https://acoms.kisti.re.kr) 보급을 시작하여 2001년도에 웹 기반 시스템으로 발전, 2010년도에 One Source 기반의 영문 전용 시스템 개발·운영, 2016년도에 국제 규격 및 품질 수준에 도달한 ACOMS 4.5 버전에 이르렀고 현재 118개 학술지가 활용 중이다. 


□ ACOMS+는 1999년부터 국내 학술지의 논문 투고심사를 지원해 온 논문 투고심사시스템 ACOMS의 역사와 장점을 계승하되,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최신 기술 적용과 글로벌 출판 및 오픈 사이언스 환경을 고려한 시스템으로, KISTI의 학술단체 지원 역량이 집약된 차세대 논문 투고심사시스템이다.


  ○ ACOMS+는 국내 최초로 심사위원, 심사보고서 등 심사과정이 투명하게 공개되는 개방형 동료심사 기능을 제공하며, 학술지와 저자의 선택에 따라 논문의 실험·분석 데이터를 투고심사 단계에서 제출하고, 출판 시 관련 데이터를 공개하는 기능 등을 지원한다. 

  

  ○ 또한, ACOMS+는 국가오픈액세스플랫폼 AccessON 및 학술지 리포지터리와 연계를 통해 논문의 저작부터 투고, 심사, 출판, 확산의 학술출판 전주기 지원이 가능하다. 심사 진행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모바일 메신저(카카오톡) 활용과 투고심사 비용 결제 시스템 도입 등 이용자 편의성을 강화하였으며, 해외 학술 출판 및 등재 관련 DOI, DOAJ, ORCID, SHERPA/RoMEO 등과 연계를 통해 글로벌 학술지로의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한편, 차세대 논문 투고심사시스템 ACOMS+의 본격적인 서비스에 앞서 ACOMS 활용 학술지와 그동안 축적된 ACOMS 데이터를 안전하고 정확하게 ACOMS+로 마이그레이션을 완료하였으며, 기존 시스템 활용 학술지의 투고심사 업무가 연속적으로 수행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 기존 논문 투고심사시스템 ACOMS의 서비스는 2023년 말까지 유지하여 심사 진행 중인 논문에 대해 심사를 완료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그 이후로는 서비스를 중지할 예정이다. 또한, ACOMS에서 금년 12월 말까지 심사/판정이 미완료 논문은 일괄적으로 ACOMS+로 이전하여 ACOMS+에서 심사/판정 업무를 계속해서 수행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OPEN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담당부서
  • 담당자박성욱
  • 연락처042-869-1610
Back to Top